우림라이프(주)

자료실

코로나 사태 대비해 방역 강화하는 추모공원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우림라이프(주) 작성일20-07-29 13:15 조회74회 댓글0건

본문

 
"내가 죽으면 장례식에는 가족과 친지만 부르고, 조의금도 받지 마라. 시신은 조용히 화장해 나무 밑에 뿌려다오." 우종옥(83) 전 교원대 총장..
 
가평군이 남양주시, 포천시 등 인근 지자체와 함께 추진하고 있는 공동형 장사시설 건립 사업에 구리시도 사업 동참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군은 최근 구리시가 사업 동참을 위한..
 
수목장림으로 캠핑 가자…추모와 힐링을 동시에 코로나19를 피할 최적의 대안 사진은 기사와 관련없음 “여행도 못 가고 정말 미칠 것 같습니다.” 사람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코로나19(COVID-19) 상황에서 대면접촉을 자제하는 '언택트' 생활방식은 우리가 상호작용해온 방식을 바꿔놓고 있다. 임시방편으로 생각한 초기의 생각들이 이제는 우리 대부분에게 거의 영구적인 생활습관으로 바뀌어가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사태가 이어지는 가운데 전국 추모공원이 능동적으로 방역시스템을 구축하고 코로나19 퇴치에 나섰다. 전남 해남군 남도광역추모공원은 올해 상반기 3개군(해남, 완도, 진도) 및 전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