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림라이프(주)

자료실

고독사는 사회적 범죄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우림라이프(주) 작성일19-08-08 14:15 조회31회 댓글0건

본문

 

 

부고를 받고 빈소에 조문하는 장례 절차와 고인에 대한 추모를 스마트폰 가상공간에서 하는 새로운 형태의 장례문화가 주목받는다. 31일 특허청에 따르면 스마트폰을 활용한 장례·추모 서비스 특허출원은 2010년부터 시작돼 2016년까지 연간 10여건에 불과했지만, 2017년부터는 연간 24건으로 배 이상 늘었다.
 

 

7월 30일 부산 한 빌라에서 36세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시신이 심하게 부패한 점으로 미뤄볼 때 사망한 지 40여 일이 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한다. 고인은 수년 전 가족과…
 

 

장례를 치르기 위해 필요한 돈이 360만원이라면, 상조상품은 대개 매달 3만원씩 10년간 납입하는 계약을 한다.납입하기로 한 120개월 중 납입 60개월 만에 돌아가실 경우 상조 상품을 사용하려면 남아 있는...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2017년부터 대전 자치구 중 유일하게 공영장례 지원 조례를 제정.시행 중이던 것을 1인 가구 증가로 고독사자에 대한 지원 확대를 위해 관련 조례를 개정, 공포하여 본격적인 시행에 들어갔다고...
 

 

사람은 시간을 정해놓고 사망하지 않는다. 그러니 장례를 주관하는 장례지도사 역시 24시간 대기조다. 자다가도 전화벨이 세 번 울리면 받는 게 이들의 원칙이다. 장례지도사의 일과는 전화벨소리로 시작된다.
 

 

경북 김천시는 신음동 옛 공동묘지 55만여㎡를 도심공원으로 조성하기 위해 실시설계용역을 진행 중이라고 29일 밝혔다. 김천시는 장기 미집행 도시공원인 신음근린공원을 시민 친화적인 도심공원으로 조성하고자 올 하반기에 실시설계를 마칠 계획이다.
 

 

지난 5월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발생한 유람선 허블레아니호 사고로 현지에 급파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의 임무가 오는 30일 모두 마무리된다. 외교부는 29일 이태호 2차관 주재로 중앙재난안전..